비밀의 숲2 16화
다시보기

마침내, 모두가 침묵함으로써 묵혀졌던 사건의 얼개가 시목(조승우)과 여진(배두나)에 의해 드러나고... 이에 당사자들이 서로 책임을 떠넘기기 급급해지자 검경 수사권 논의 역시 표류하게 된다. 협의회에 쏟아부은 노력은 이대로 물거품이 될 것인가!

원본영상

다른 구간 영상